연표
 신의주 거주 화교들의 애환
 닉네임 : nkchosun  2004-05-06 18:23:44   조회: 2145   
“내 조국 중국으로 보내 주세요.”

북한 용천 열차폭발 사고는 북한 주민들에게 큰 재앙을 안겨주었을 뿐 아니라 신의주 일대 화교들의 향수를 자극하는 계기도 되고 있다.

용천 화교들은 이번 사고로 1명이 사망하고 6명이 중상을 입은 것으로 발표됐지만 경상자와 재산을 모두 날려버린 화교들도 부지기수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화교들은 특히 재화를 집에 쌓아두는 습관이 있어 이번 사고로 십여만위안(약 1500만~3000만원)의 재산을 불길 속에 날려버린 사람도 있다.

북한에서 출생한 뒤 단둥(丹東)으로 건너와 요식업에 종사하는 북한 화교 이(李)모씨는 6일 용천에 있는 자신의 친척도 이번 사고로 5만위안(약 750만원) 이상의 재산 피해를 보았다고 말했다.

현재 신의주와 용천 일대에 거주하는 화교는 2000여명으로 북한 내 전체 화교(5400여명)의 약 37%를 점하고 있다.

당초 생활고를 면하기 위해 북한으로 건너간 중국인들의 후예인 이들은 요즘 북한의 경제난으로 인해 북한 주민들처럼 극도로 궁핍한 생활을 해왔다. 여기다 용천 사고까지 겹치자 이들은 조국으로 건너갈 길을 백방으로 모색하고 있다.

중국 정부는 귀국 화교들에게 본인 또는 자녀의 대입시 때 가산점 10점을 부여하고, 중국 직장에서 30년 근무 후 퇴직하면 퇴직 전의 임금을 그대로 지급하는 혜택을 제공하지만 중국에서 취직길이 막막한 화교들은 귀국할 엄두를 못 내고 있다.

단둥에서 잡화상을 하고 있는 북한 화교 조(趙)모씨는 “조건만 맞으면 화교들은 중국으로 돌아오고 싶어하지만 일자리 찾기가 쉽지 않다”며 안타까워했다고 광저우(廣州)의 남방도시보(南方都市報)가 최근 보도했다.

지난 1980년대부터 단둥으로 건너오기 시작한 약 8000명의 북한 화교들은 대부분 신의주 일대에 남겨둔 가족들과 연계해 국경 무역으로 생계를 유지하지만 북한과 중국 당국이 장기체류를 허용치 않아 400~500명이 불법체류를 하고 있다.

북한은 친척 방문이나 여행, 유학 등 목적으로 중국으로 건너간 화교 중 귀환 시한을 2년 이상 넘긴 사람에 대해서는 자동적으로 호적을 말소하고 있다.
/ 베이징=여시동특파원 sdyeo@chosun.com
2004-05-06 18:23:44
203.xxx.xxx.24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53
  용천지원 내달 중순 마무리   nkchosun   -   2004-07-30   2941
52
  북 "용천 피해복구용 주철관 생산"   nkchosun   -   2004-07-23   2998
51
  용천 어린이돕기 1억6000만원 모금   nkchosun   -   2004-07-13   3095
50
  용천소학교 건립지원 차질   nkchosun   -   2004-07-09   2884
49
  美동포, 용천성금 3020달러 기탁   nkchosun   -   2004-06-28   3577
48
  "용천복구 3개월 내 기본적 완료계획"   nkchosun   -   2004-06-26   2622
47
  용천돕기 마술콘서트 개최   nkchosun   -   2004-06-18   2344
46
  한적, 용천재해 국민성금자문위 발족   nkchosun   -   2004-06-17   2423
45
  조계종, 용천 구호물자 2차분 지원   nkchosun   -   2004-06-17   2446
44
  "용천참사 김정일 겨냥 가능성"   nkchosun   -   2004-06-13   3379
43
  용천 복구비 국민성금·협력기금에서 충당   nkchosun   -   2004-06-13   2359
42
  연해州 "北 지원열차 이달 중순 파견"   nkchosun   -   2004-06-08   2614
41
  니스칼라 IFRC사무총장 일문일답   nkchosun   -   2004-06-08   2441
40
  '용천 주택복구 10월께 완료'   nkchosun   -   2004-06-08   3489
39
  한적총재 北용천 방문차 출국   nkchosun   -   2004-06-04   2576
38
  `용천소학교 재건돕기' 도심 캠페인   nkchosun   -   2004-06-04   3336
37
  "용천사고 환자 150명 아직 치료중"   nkchosun   -   2004-06-03   2579
36
  이북5도민, 용천 돕기 성금기탁   nkchosun   -   2004-06-02   2617
35
  평북 용천 돕기 구호약품 출발   nkchosun   -   2004-06-02   2713
34
  "용천참사 복구 30∼40%"   nkchosun   -   2004-06-01   257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71 | 172 | 173 | 174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