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어우야그룹 주식 4일째 거래중지
 닉네임 : nkchosun  2002-09-25 17:04:55   조회: 4184   
신의주 특구 양빈(楊斌) 장관이 대주주로 있는 어우야(歐亞)그룹 상장기업 주가는 그의 개인적인 부상(浮上) 과정과는 전혀 다른 길을 달려 왔다. 한마디로 어우야그룹 주가는 맥을 못 추고 있다고 할 수 있다.

홍콩증시에는 그룹 지주회사인 어우야농업(歐亞農業·Euro-Asia Agricultural Holdings)이 상장돼 있다. 작년 7월 상장됐으며 자본금은 10억홍콩달러(약 1600억원). 발행주식수는 16억6000만주다.

그러나 올해 들어 거래 중지, ‘거래량증가와 가격 하락’이라는 이상 조짐이 꽤 자주 발생했다. 25일 현재 주식거래는 연 4일째 중지된 상태다. 지난 22일 그가 외신기자들을 이끌고 신의주로 떠나기 수일 전부터 이미 이상 거래 조짐이 나타났고, 증권감독당국이 이를 눈치 챈 것.

주가 추이는 전혀 그룹 지주회사답지 않다. 연초 1.4홍콩달러에서 출발, 최근 0.62홍콩달러(약 100원)까지 무려 55.7%나 떨어졌다. 같은 기간 홍콩 항셍지수가 1만1397.21에서 9123으로 20% 떨어진 것과는 큰 격차다. 최고가(6월 5일·2.80홍콩달러)와 비교하면 3개월 반 동안 무려 78%나 하락했다.

증권감독국이 거래중지 조치한 것은 주가가 대량 거래를 동반하며 지속적으로 떨어졌기 때문. 평상거래량은 2000만~3000만주에 그치지만 최근에는 하루 1억5000만주까지 치솟았다. 그래도 가격은 계속 떨어지기만 했다.

주가하락은 어우야농업의 괜찮은 실적 발표에도 멈추지 않았다. 어우야농업측은 지난 13일 올 매출이 7억9600만위안(약 1194억원·6월 말 결산)으로 전년보다 57%, 총이익도 3억5000만위안(약 525억원)으로 22%나 늘었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주가하락은 이어졌다. 그만큼 신뢰를 잃었다는 뜻이다.

홍콩 현대증권 이태규 차장은 “회사측이 시장이 원하는 확실한 자료를 제시하지 못한 것 같다”고 분석했다. 홍콩 일간 밍바오(明報)도 25일 “감독기관에서 확실한 회사자료를 제시하라고 요청하고 있는데 이를 충족시키지 못하는 점이 연 4일째 거래정지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 홍콩=李光會특파원 santafe@chosun.com
2002-09-25 17:04:55
203.xxx.xxx.24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3
  북, 올해 국가예산 14.4% 증액   nkchosun   -   2003-03-26   4189
32
  北최고인민회의 6차회의 내일 개막   nkchosun   -   2003-03-25   4052
31
  '양빈 아직도 선양에 연금중'   nkchosun   -   2003-03-20   3710
30
  다시 고개드는 신의주특구 개발說   nkchosun   -   2003-03-14   4271
29
  '북한 경제개혁 후 경제난 심화'   nkchosun   -   2003-02-27   4808
28
  "북한 인플레는 또 다른 재앙"   nkchosun   -   2003-02-05   4065
27
  북한, 신의주특구 추진 당분간 보류   nkchosun   -   2003-01-22   4170
26
  신의주특구 장관에 허훙장' 내정설   nkchosun   -   2003-01-22   3881
25
  北, 기업소 수익 '국가몫' 우선공제   nkchosun   -   2003-01-19   3758
24
  신의주특구 개발 다시 추진   nkchosun   -   2003-01-07   6120
23
  북한 신의주 특구 집단지도체제   nkchosun   -   2002-12-17   3960
22
  "中 결국 신의주특구 참여할 것"   nkchosun   -   2002-12-02   3826
21
  "양빈, 유기징역 판결 뒤 국외추방"   nkchosun   -   2002-11-28   3532
20
  양빈 체포와 신의주 특구 앞날   nkchosun   -   2002-11-27   3993
19
  '양빈 사퇴..馬寧 등 후임 물망에'   nkchosun   -   2002-11-27   4006
18
  양빈, 사기·뇌물 혐의로 정식 체포   nkchosun   -   2002-11-27   3570
17
  양빈 장관 허란춘 폐허촌 변모 위기   nkchosun   -   2002-11-27   3731
16
  "신의주특구 공장 생산욕구 고조"   nkchosun   -   2002-11-26   3343
15
  "신의주특구...美압박 개방으로 완화"   nkchosun   -   2002-11-21   3674
14
  '신의주 장관, 유능·공정성 갖춰야'   nkchosun   -   2002-11-21   3923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71 | 172 | 173 | 174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