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뉴스라인
기사 (전체 16,47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 비상구 없는 국회의원 선거구
국회의원을 뽑을 선거구 획정도 없이 정당들은 총선 준비에 들어갔고 각 당은 공천에 대한 밥 그릇 싸움에 돌입해 연일 정치권의 실정을 덮으려 여야 가릴 것 없이 경쟁적으로 언론 플레이를 하고 있어 웃지도 못하는 개그콘서트 같은 정치 현실이 전국에서 벌어
충청뉴스라인   2016-01-18
[칼럼] 구태정치로 회귀하기 시작한 신당들
더불어민주당 중심인 야권이 분열된 이유는 국정에서 국민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민심이반이 커져 정치 변혁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가 형성돼 안철수·천정배·박준영·박주선 등이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해 새로운 정치적 신당을 조성하고 있다.이런 목적을 띠고 우후죽
충청뉴스라인   2016-01-13
[칼럼] 무병장수 칠갑산 황금거북, 어르신 모시는 청양경찰!
칠갑산 장곡사길 입구에 황금 福 거북이 나타났다. 7m 정도 되는 대형 거북으로, 세계 최초, 최대의 거북이라고 한다. 필자가 천하명당으로 굳게 믿고 있는 청양 칠갑산의 七甲은 일곱 명의 장군을 뜻하기도 하여 칠갑산 자락, 청양 곳곳에 일곱 개의 숨은
충청뉴스라인   2015-10-06
[칼럼] '안전강국' 시장 현대화를 바란다
최근 대한민국은 세월호 참사에 이어 싱크홀(지반침하)까지 도심 이곳저곳에서 발견되는 등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은 눈물바다를 만들고 있다. 어느 때보다 안전불감증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져야 할 때이다.이처럼 전통시장에 가보면 지붕에 아케이드를 설치한 것은
김대균 기자   2015-08-06
[칼럼] 본받을 만한 안희정式 외자유치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11월과 12월, 잇따라 세계경제의 양축인 미국과 중국을 방문해 활발한 외자유치 행보를 펼쳤다. 실속 있는 성과도 꽤 거둔 편이어서 민선 6기 첫 외자 유치를 위해 찾아간 미국에서는 글로벌 기업 3곳과 투자협약을 체결, 4천700만
김대균 기자   2015-01-28
[칼럼] 중고제 부흥의 마지막 기회!
서천군이 최근 중고제 판소리 학교를 열었다. 서편제나 동편제 보다 세가 약한 중고제의 부흥을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지역주민들이 힘을 모으고 있는 모습에 이동백, 김창룡 선생 등 걸출한 인물을 배출한 지역답다는 부러움이 새삼 든다.솔직히 부러움 보다 더
방관식 기자   2015-01-20
[칼럼] 독도는 우리땅! 금동관세음보살좌상도 우리 것!
이웃나라 일본은 기나긴 세월 동안 수많은 문화재를 이 땅에서 약탈해 갔다. 그 중에는 키 50.5cm의 부석사금동관세음보살좌상도 포함돼 있다.복장유물의 발원문 기록에 따르면 고려말기인 1330년 부석사(충남 서산시)에서 제작했으나 그 후 알 수 없는
방관식 기자   2015-01-14
[칼럼] 타인의 슬픔을 대하는 우리의 자세!
어느 해건 간에 이맘때쯤이면 다사다난(多事多難)했단 소리가 절로 나온다.세상살이가 험난하고, 각박해지다보니 한해를 무사히 넘어가기가 그만큼 어려워졌다는 반증일 게다.특히 올해는 다사다난을 넘어 다애(多哀)한 일년이었다.지난 2월 17일 경주마우나리조트
방관식 기자   2014-12-23
[칼럼] 잃어버린 문제해결능력을 되찾자!
언제부터인가 우리사회는 문제해결능력을 상실했다.물불 안 가리는 비상식적인 신속한 문제해결이 최고의 덕목으로 칭송받아온 지난 세월에 대한 반감과 과거와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해진 주변 환경을 감안하면 사회적 이슈에 대한 공통분모를 찾아내는 과정이
방관식 기자   2014-10-17
[칼럼] 대통령의 삼고초려
박근혜 정부의 기막힌 인사가 또 도마 위에 올랐다.고르고 골랐다는 안대희 총리후보자는 물론 문창극 후보자까지 청문회 문턱에도 못가보고 연달아 자진사퇴했다.거기다 정홍원 국무총리의 유임까지, 두고두고 입방아에 오를 인사다.안대희, 문창극 후보자의 허무한
방관식 기자   2014-06-28
[칼럼] 지방정치는 유권자 하기 나름?
정치판이 너무 한산하다. 우리 선거의 악취 나는 꽃인 유세차량, 확성기, 대규모 인원동원 등을 포기하겠노라는 후보들이 속속 나타나는 걸 보면 아무리 넉살 좋은 정치인들도 세월호 참사 앞에서는 꼬리를 내리는 형국이다. 겉으로 보기에는 차분하고, 조용한
방관식 기자   2014-05-19
[칼럼] 침몰한 세월호의 선장은 우리 자신! 좌절하지 않는 것도 선장의 몫!
사고 발생 6일째인 지난달 21일 동의성단원병원 영안실.차디찬 바다에서 건져낸 단원고 학생들의 시신이 안치된 이곳은 적막감이 흘렀다.아직은 살아 돌아올 수 있다는 희망이 컸기 때문일까!곡소리조차 들리지 않는 이곳에서는 유가족도 조문객도, 무게를 가늠할
방관식 기자   2014-05-08
[칼럼] "독도는 우리 땅"
대한민국이 졸지에 국제적인 범죄국가가 됐다.일본이 초등학교 교과서에 자국 영토인 독도를 대한민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고 기술해 놨으니 일본 초등학생들에게 아주 몹쓸 나라로 각인된 것이다.인간이란 족속이 기나긴 역사 동안 수없이 반복해온 땅따먹기는 현재
방관식 기자   2014-04-05
[칼럼] 기억해야할 파렴치한 역적 매국노 우범선(禹範善)
기억해야할 파렴치한 역적 매국노 우범선(禹範善) 조상 대대로 무인의 맥을 이어온 조선 후기의 무신으로 을미사변(명성황후 민비 시해 사건) 때 훈련대 제2대대장으로 휘하장병을 이끌고 일본군 수비대와 궁궐에 침입해 명성황후 시해에 가담했다. 고종의 아관파
김흥순   2014-02-03
[칼럼] 도박ㅡ불법과 합법의 차이
도박ㅡ불법과 합법의 차이 도박은 최소의 비용으로 최대한의 이익을 추구한 자본주의라는 원리와도 상통한다. 자본주의는 노동과 합리적인 경영을 필수적인 매게 물로 표방하지만 도박은 합리적인 투자를 생략하고 최대한의 이익을 획득하려 한다는 큰 차이점이 있다.
김준기   2014-01-25
[칼럼] 대한민국 정당들은 꼼수 부리지 마라 !
가능하면 정치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본 폐이스북을 통해 언급을 자제 할려고 합니다만 박근혜 대통령과 민주당,안철수씨 까지도 공통으로 내걸었던 "지자체 정당공천제 폐지"에 대해 한마디 언급하고자 합니다.물론 정치에 신물이 나신분은 읽지 않으셔도 됩니다.개
김용채   2014-01-06
[칼럼] 언어의 소통
옛말에 '말 한마디에 천냥 빚을 갚는다'라는 말이 있다말이란 그만큼 소중하고 신중해야 한다.가정에서 자녀에게 무심코 하는 말이 자녀에게는 보이지 않는 상처가 되며 그 한 마디가 자녀의 미래와 인생 전체를 지배할 수도 있다.그래 자녀에게는 "두 배는 더
민병천   2013-12-21
[칼럼] 두 얼굴의 핸리키신져
지킬 박사와 하이드씨(The Strange Case of Dr. Jekyll and Mr. Hyde) 같은 두 얼굴 헨리 키신저(Henry Alfred Kissinger)"범법(犯法)은 즉각적으로 이뤄지지만 헌법(憲法)을 위반하는 데는 시간이 좀 더
김흥순   2013-11-04
[칼럼] 스피노자(Baruch de Spinoza)
스피노자(Baruch de Spinoza)"저를 움직이는 것은 지위에 대한 희망이 아니라, 평안에 대한 사랑입니다."-스피노자1673년 3월 30일 스피노자는 하이델베르크대학 교수직 제안을 사양한다. ...교리에서 벗어나는 언행으로 유대교회에 의해 파
충청뉴스라인   2013-10-17
[칼럼] ‘명령을 바꾸지 말고, 일을 억지로 이루려고 하지 말라’
장자(莊子)(70)장자 내편 제4편 인간세편 10-1莊子 內篇 第四篇 人間世篇(10-1)無遷令(무천령) 無勸成(무권성) ‘명령을 바꾸지 말고, 일을 억지로 이루려고 하지 말라’風波易以動(풍파이이동) 實喪易以危(실상이이위) 바람과 물결은 움직이게 마련이
충청뉴스라인   2013-10-1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33310  연수원 : 충청남도 청양군 화성면 구숫골길 105-19 (구재리 167-8)  |  대표전화 : 041-943-8113  |  팩스 : 041)943-4016
충북본부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월평로 228 태성빌딩 2층 202호  |  전화 043-214-1285  |  팩스 0303-3130-128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남 아00202  |  등록연월일 : 2013.10.14  |  발행연월일 : 2013.10.15  |  발행인/편집인 : 김대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관식
Copyright © 2013 충청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