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22.2.19
 닉네임 : nk조선  2022-03-02 15:23:32   조회: 158   
1. 2.18 함경남도 함주군 연포온실농장건설 착공식 진행

o 2.18 함경남도 함주군 연포온실농장건설 착공식 진행(2.19 노동·중통)
- 김정은 위원장 참석 및 연설, 준공삽 뜨고 직접 발파단추 누름.
- 조용원(당 조직비서), 리정남(함남 당위원회 책임비서), 리영길(국방상), 김정관(국방성 부상), 함경남도 일꾼·근로자들, 무력기관 일꾼들, 군인건설자들 참가, 김명식(해군사령관), 김광혁(항공 및 반항공군 사령관(추정)) 결의토론 진행
- “당 중앙은 전국적 범위에서 현대적이고 실리 있는 온실농장들을 대대적으로 건설하여 인민 식생활을 향상시키는 것을 정책화하고 온실농장건설에서 많은 경험을 축적한 인민군부대들에 임무를 하달하였음.”

2. 김정은 위원장, 연포온실농장건설 착공식 연설

o 김정은 위원장, 연포온실농장건설 착공식 연설(2.19 노동·중통)
- “자연기후적 조건에서 인민들에게 싱싱한 남새를 풍족히 보장하자면 온실을 많이 건설하고 남새생산의 현대화·집약화·공업화를 실현하여야 함.”
- “연포온실농장을 수만t의 생산능력을 가진 대규모남새생산기지로 건설하면서 선진적 농업기술을 보급하는 실물교육농장으로, 우리식 농촌문명창조의 거점으로, 살기 좋고 일하기 좋은 사회주의문화농장으로 건설하며 이를 기준·봉화로 하여 나라의 전반적 농촌발전을 추진하자는 것이 당 중앙의 구상임.”
- “군 장병 동지들은 혁명군대의 전투적 기질을 발휘하여 올해 당 창건기념일까지 연포온실농장을 완공하여야 함. 기능상·건축미학적 뿐 아니라 질 보장 측면에서도 완벽한 건축물로 일떠세워야 함.”
- “함경남도당위원회·농업지도기관들은 온실농장 관리일꾼·기술자·종업원들을 잘 꾸리고 기술적으로 준비시키면서 남새종자·영농기재·경영물자들을 갖추어 내년부터 대량생산한 남새를 함흥시민들에게 공급할 수 있게 하여야 함.”
2022-03-02 15:23:32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790
  2022.4.1   nk조선   -   2022-05-30   119
3789
  2022.3.31   nk조선   -   2022-05-30   126
3788
  2022.3.30   nk조선   -   2022-05-30   124
3787
  2022.3.29   nk조선   -   2022-05-30   133
3786
  2022.3.28   nk조선   -   2022-03-31   2770
3785
  2022.3.27   nk조선   -   2022-03-31   2758
3784
  2022.3.26   nk조선   -   2022-03-31   2753
3783
  2022.3.25   nk조선   -   2022-03-31   2704
3782
  2022.3.23   nk조선   -   2022-03-28   2667
3781
  2022.3.22   nk조선   -   2022-03-28   2676
3780
  2022.3.21   nk조선   -   2022-03-28   2662
3779
  2022.3.20   nk조선   -   2022-03-28   2652
3778
  2022.3.19   nk조선   -   2022-03-28   2646
3777
  2022.3.18   nk조선   -   2022-03-28   2645
3776
  2022.3.16   nk조선   -   2022-03-28   2638
3775
  2022.3.15   nk조선   -   2022-03-28   2611
3774
  2022.3.14   nk조선   -   2022-03-15   2629
3773
  2022.3.13   nk조선   -   2022-03-15   2624
3772
  2022.3.12   nk조선   -   2022-03-15   2621
3771
  2022.3.11   nk조선   -   2022-03-15   261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