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뉴스라인
> 뉴스 > 환경
당진시, 기후변화 대응 위해 28만 그루 나무 심는다산림의 공익기능 증진 위해 나무심기 사업 14억 원 투입
방관식 기자  |  afgm502@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17  09:05: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블로그 구글 msn
   
▲ 석문면 삼화리 산150-1에 식재한 해송

 [충청뉴스라인 방관식 기자] 당진시는 미세먼지 저감과 산림의 공익기능 증진을 위해 올해 14억 원을 투입해 150㏊에 28만 그루의 나무심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21일 석문면 삼봉리 일원에 편백나무 1만6,100그루 식재를 시작으로, 고대면 등 9개 읍면동에 있는 리기다소나무 및 불량목을 친환경적으로 벌채한 후 목재생산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40㏊에 소나무, 낙엽송, 상수리, 편백나무 등 12만 그루를 심는 ‘경제수 조림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와 함께 도시 내외곽 산림, 미립목지, 산업단지 등 미세먼지 발생 지역 근교를 중심으로 미세먼지 차단과 흡착기능이 높은 이팝나무 등 4만 그루를 30㏊에 규모에 식재하는 ‘미세먼지저감 조림사업’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산불과 산림병해충피해지 등 복구 및 도로변 생활권 경관조성 등을 위한 ‘큰나무 조림사업’으로 산림병해충 피해지역인 대호지면 일원과 도로변 및 생활권 산림 70㏊에 소나무, 낙엽송 등 10만 그루를 식재하고 있다.

특히 꿀벌 보호와 양봉산업 육성을 위한  '밀원수 조림' 등 숲의 다양한 기능을 살리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특화모델을 제시하기 위해 10㏊의 산림에는 헛개나무 등 특색 있는 나무 2만 그루를 식재하는 특화된 조림 사업도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올해는 코로나19 대응 및 사회감염 예방을 위해 제75회 식목행사는 취소했지만, 미세먼지 저감과 산림의 공익 기능 향상을 위해 지난해 두 배에 달하는 예산을 확보해 나무심기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방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블로그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33310  연수원 : 충청남도 청양군 화성면 구숫골길 105-19 (구재리 167-8)  |  대표전화 : 041-943-8113  |  팩스 : 041)943-4016
충북본부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월평로 228 태성빌딩 2층 202호  |  전화 043-214-1285  |  팩스 0303-3130-128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남 아00202  |  등록연월일 : 2013.10.14  |  발행연월일 : 2013.10.15  |  발행인/편집인 : 김대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관식
Copyright © 2013 충청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