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뉴스라인
기사 (전체 3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고] "공직자는 반드시 청렴(淸廉)의무를 지켜야 한다"
국가공무원법에는 성실의무, 복종의무, 친절공정의무, 비밀엄수의무, 청렴의무, 품위유지의무 6가지를 공무원 의무규정으로 명시하고 있다.모든 의무가 중요하지만 그 중에서도 가장 으뜸으로 여겨지는 것이 청렴의무라고 생각한다.모름지기 공무원이 기본적으로 청렴
전인철 기자   2016-09-12
[기고] 신종 학교폭력, 예방도 스마트하게!
스마트폰의 시대가 열리면서 세상이 정말 말 그대로 스마트 해졌다. 본체가 크고 모니터가 두껍던 컴퓨터 시대에서 점점 얇아지는 컴퓨터를 접했다가 적응할 때쯤 그 보다도 더 작은 휴대폰 하나로 컴퓨터가 하는 일까지 가능하게 되었다. 발달하는 신종 문물에
충청뉴스라인   2016-09-09
[기고] 보행자 무단횡단, 이제는 그만!!
한 해 무단횡단 사망자가 평균 391명에 달하는 것으로 통계가 나오고 있다. 과거 5년간 경찰청 교통사고 자료 분석결과 도로횡단 사망자의 40%가 무단횡단 사고로 사망하였고 또한 무단횡단 사고의 경우 치사율이 8.2%로 정상적인 도로횡단 사고의 치사율
충청뉴스라인   2016-09-06
[기고] ‘관공서 주취소란’, 기초질서를 바로잡는 첫 걸음입니다.
대한민국을 뜨겁게 달군 더위만큼 경찰관을 힘들게 하는 것이 있다. 지구대나 파출소를 술에 만취되어 찾아오는 주취자이다. 인사불성으로 찾아와 경찰관에게 심한 욕설을 하고 시비를 걸어 공무를 방해하기도 한다.경범죄처벌법 제3조3항 술에 취한 채로 관공서에
충청뉴스라인   2016-08-30
[기고] 이성까지 잃게 하는 음주문화 바꾸자!
대인관계에 있어서 적당한 음주는 서로간의 긴장을 풀어주며 서먹서먹한 감정을 더 친화적인 관계로 만들어 주는 순기능이 있지만, 때론 지나친 음주가 이성을 잃게 하여 폭력행위 등 범죄로 이어지는 역기능도 있다.특히, 경찰이라는 직업 특성상 이런 이성을 잃
충청뉴스라인   2016-08-29
[기고] 즐거운 휴가철, 검은 그림자와의 전쟁
무더위가 찾아온 7~8월. 본격적으로 더위를 피해 일상에서 벗어나 해수욕장, 계곡으로 심신을 달래기 위해 막바지 피서객이 몰리고 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검은 그림자가 기승을 부려 자칫 범죄에 노출될 수 있는 만큼 피서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피
충청뉴스라인   2016-08-22
[기고] 가정과 사회를 망치는 지름길, 음주운전 절대 안됩니다!
매년 여름이 그러겠지만, 올해는 유난히 더운 여름이다. 무더운 날씨와 함께 휴가철을 맞이하여 친구들과 삼겹살에 소주 한잔, 시원한 치킨에 맥주가 생각나는 요즘인 만큼 “한잔쯤이야”, “한두 잔인데 뭐 어때 괜찮겠지”, “남들은 몰라도 나는 괜찮아!”라
충청뉴스라인   2016-08-12
[기고] “다녀갑니다” 순찰카드를 활용한 국민감동 체감치안
경찰은 국민과 대민접촉을 하면서 정부 3.0에 맞춰 치안만족도로 경찰의 역량을 평가해왔다. 그 중 경찰을 직접 대면하는 112신고, 교통사고, 고소.고발, 민원실 방문하는 대민분야의 만족도를 ‘치안고객만족도’라고 하며,직접적으로 대면하지 않는 범죄예방
충청뉴스라인   2016-08-03
[기고] '나'만의 시위가 아닌 '우리'를 위한 시위란 무엇일까?
최근 자신의 생존권을 보장받기 위하여 시민들에게는 자신의 입장을 호소하고 관련 당국에 권리를 요구하는 집회시위가 자주 일어나고 있다.민주주의 사회에서 특정집단이 정부정책과 사회에 반대하여 자신의 이익을 위해 집회 시위를 하는 것은 누구에게나 자유롭고
김대균 기자   2016-07-28
[기고] 강화 글램핑장 화재사고 그 후.....
휴가철을 맞아 국립공원 야영장 등이 개장하는 등 본격적인 캠핑시즌이 돌아오면서 국민안전처와 문화체육관광부는 야영장 안전사고 주의보를 발령하며 야영장 안전사고 예방에 나섰다. 강화도 글램핑장 화재사고가 발생한 지 1년이 지난 지금 정부의 야영장 안전관리
충청뉴스라인   2016-07-21
[기고] '여성 신병보호조치' 알고 있으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각종 범죄로 인한 피해를 입은 여성 피해자를 보호하기 위해 경찰에서는 2015년부터 범죄 피해자보호를 위해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그 지원 대상은 강력범죄(살인, 강도, 방화등)와 중상해, 성폭력, 가정폭력 등으로 인한 범죄 피해자들에게 체계적이고
전인철 기자   2016-07-04
[기고] 음주운전 삼진아웃제 제대로 알고 계십니까?
음주운전으로 3회 적발이 되면 이를 '음주운전 삼진아웃'이라 칭하고 있다. 운전자라면 누구든지 알고 있을 법한 제도이다. 하지만, 언제부터 3회 음주운전을 해야 삼진아웃에 해당하는지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언젠가 음주단속 중 음주측정결과
김대균 기자   2016-06-27
[기고] 영혼을 파괴하는 성폭력, 이제는 없어져야 할 때
일찍 다가온 무더위만큼 옷차림도 가벼워지고 있는 요즘 같은 여름철, 특히나 증가하는 범죄 중 하나는 단연 성폭력이다. 성폭력이란 성희롱, 성추행, 성폭행 등 성을 매개로 상대방의 의사에 반해 이뤄지는 모든 가해행위를 뜻한다. 현 정부는 성폭력을 개인적
김대균 기자   2016-06-23
[기고] 경찰관을 괴롭히는 '관공서 주취소란' 은 사라져야 한다.
경찰관이 근무하는 부서 중 최 일선에서 법을 집행하고 있는 곳이 지역경찰관서 지구대·파출소다.열악한 근무여건 가운데에서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다는 일념 하에 근무를 하고 있는데, 이러한 지역경찰관에게 근무 중 가장 힘든 점이 무엇이냐고 질문한다
전인철 기자   2016-06-23
[기고]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스마트한 방법
최근 ‘강남역 공중화장실 살인사건’, ‘수락산 살인사건’ 등 여성을 대상으로 한 범죄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누구나 범죄 피해자가 될 수 있다는 불안감과 특히 여성안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이에 따라 경찰은 6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3
충청뉴스라인   2016-06-20
[기고] '신형 경찰제복' 알고 착용해야 할 것이다
경찰제복이 새롭게 개선되어 2016년 6월 1일부터 경찰제복을 전국의 경찰관들이 착용하고 있다. 가장 큰 기능은 착용하는 근무자들의 소속감과 일체감을 부여하는데 큰 기능이 있다고 하겠다. 이러한 경찰제복이 경찰청 창경 70주년을 맞아 10년 만에 다시
전인철 기자   2016-06-09
[기고] '6월 호국의달' 을 다시 한 번 우리의 마음으로 되새겨 보자
2016년 한해도 어느덧 5개월이 지나 호국보훈의 달 6월이 됐다.한 달 동안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을 비롯하여 많은 호국보훈 행사가 전국 곳곳에서 다채롭게 많은 국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되고 있다.국가에서는 6월을 호국보훈의 달로 정한 목적은 나라
전인철 기자   2016-06-07
[기고] 기계 앞에 서야만 꼬리를 내리는 '비 양심의 현실'
바쁘다며 서두르는 지금 내 모습은 어떠한지? 법질서 앞에 '내 양심' 부끄럼 없는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인지, 법질서는 순간순간 피하며 '내 이익' 에만 비중을 두고 생활하는 것인지 한번쯤 생각해 봐야 할 필요가 있지 않을까
전인철 기자   2016-05-27
[기고] 이륜차 운행시, "교통법규 준수는 생명과 직결된다"
복잡한 도로에서 다른 차량들 사이로 파그들며 지그재그식 곡예 운전을 하거나 보도 위까지 침범하여 보행자들을 위협하는 이륜차를 보고 눈살을 찌푸린 경험이 한두 번쯤은 있을 것이다.이륜차는 한 개 차로 내에서 다른 차량과 같이 나란히 진행 할 수 있고,
전인철 기자   2016-05-26
[기고] 영농철 농기계 교통사고, '이제 그만!'
본격적인 영농철인 5~6월은 도로에 경운기, 트랙터 등 농기계 운행이 증가하면서 차량과 충돌, 추돌하는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시기다.사고발생이 가장 많은 농기계는 단연 '경운기' 로 전체 농기계 교통사고 중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
전인철 기자   2016-05-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후원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33310  연수원 : 충청남도 청양군 화성면 구숫골길 105-19 (구재리 167-8)  |  대표전화 : 041-943-8113  |  팩스 : 041)943-4016
충북본부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월평로 228 태성빌딩 2층 202호  |  전화 043-214-1285  |  팩스 0303-3130-128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남 아00202  |  등록연월일 : 2013.10.14  |  발행연월일 : 2013.10.15  |  발행인/편집인 : 김대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관식
Copyright © 2013 충청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