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외교·군사
‘승호리 철교 폭파’ 6·25전쟁 영웅... 윤응렬 장군 별세
노석조 기자  |  @chos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0.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6·25 전쟁 중 평양 승호리 철교 폭파, 고성 351고지 사수 작전 등 107회 출격한 공군 영웅 윤응렬(尹應烈) 전 공군작전사령관이 24일 오후 2시께 서울 종로구 평창동 자택에서 노환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유족이 전했다./조선일보DB
 
6·25 전쟁 중 평양 승호리 철교 폭파, 고성 351고지 사수 작전 등 107회 출격한 공군 영웅 윤응렬(尹應烈) 전 공군작전사령관이 24일 오후 2시께 서울 종로구 평창동 자택에서 노환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유족이 전했다./조선일보DB

6·25전쟁 중 평양 승호리 철교 폭파, 고성 351고지 사수 작전 등 107회 출격한 공군 영웅 윤응렬(95) 전 공군작전사령관이 24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평창동 자택에서 노환으로 별세했다.

1927년 평양에서 태어난 고인은 16세인 1943년 일본 규슈 비행학교에 들어갔고, 이듬해 인도네시아 자바의 일본 공군기지에 배속됐다. 자의가 아니라 명령에 따라 가미카제(神風) 특공대로 출격을 기다리던 1945년 해방을 맞았다. 10개월간 포로 생활을 거쳐 고향에 돌아온 그는 1947년 북한 인민군 중위로 변신했다가 공산 정권이 싫어 1948년 38선을 넘어 월남했다. 육군사관학교(7기)를 거쳐 육군 항공대(공군의 전신)에 들어갔다. 6·25전쟁에서 평양의 승호리 철교를 폭파한 F-51 전투기 6대 중 1대를 조종했으며, 이 작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공로로 공군참모총장 표창과 미국 비행수훈십자훈장을 받았다.

승호리 철교 차단작전 성공시킨 윤응렬 예비역 소장/뉴시스
 
승호리 철교 차단작전 성공시킨 윤응렬 예비역 소장/뉴시스

유족은 부인 이선삼씨와 사이에 1남2녀(경란·경님·광호)와 사위 박찬웅 전 한국산업대 교수, 박준홍 전 대한축구협회 회장 등이 있다. 박 전 회장은 박정희 전 대통령의 조카이자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처남이다. 빈소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발인 27일 오전 7시. (02)2072-2091

노석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