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외교·군사
“수척해 가슴 아팠다”더니... 김정은 도로 140㎏, 1년만에 20㎏ 쪘다
조선  |  @chosu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9.2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체중 변화. 맨 왼쪽부터 2020년 3월 제1차 시·군당 책임비서 강습회 모습, 지난해 10월 조선노동당 창건 76돌 기념강연회 모습, 지난 8일 최고인민회의 제14기 7차 2일차 회의 모습./노동신문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체중 변화. 맨 왼쪽부터 2020년 3월 제1차 시·군당 책임비서 강습회 모습, 지난해 10월 조선노동당 창건 76돌 기념강연회 모습, 지난 8일 최고인민회의 제14기 7차 2일차 회의 모습./노동신문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현재 체중이 140㎏에 육박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집권 첫해인 10년 전에 비해 무려 50㎏가량 불어난 것이다.

국회 정보위원회 여야 간사인 유상범 국민의힘 의원과 윤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따르면 국가정보원은 지난 28일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 위원장의 체중에 대해 “많이 줄였다가 최근 과거의 몸무게인 130∼140kg대로 복귀한 게 확인됐다”고 보고했다.

앞서 국정원은 김정은의 체중이 처음 집권한 2012년 90㎏이었다가 2014년 120㎏, 2016년 130㎏, 2019년 140㎏까지 불었다가 2021년 120㎏까지 줄었다고 보고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체중 변화. 2020년 10월 노동당 창건 기념 열병식(왼쪽)에선 턱이 두 개로 접힐 정도로 살이 쪘지만, 2021년 9월 정권 수립 경축식(가운데)에선 접힌 턱살이 사라졌다. 이후 당 전원회의 사진(오른쪽)에선 셔츠 목 부분에 손가락이 들어갈 공간이 보일 정도로 살이 더 빠졌다.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체중 변화. 2020년 10월 노동당 창건 기념 열병식(왼쪽)에선 턱이 두 개로 접힐 정도로 살이 쪘지만, 2021년 9월 정권 수립 경축식(가운데)에선 접힌 턱살이 사라졌다. 이후 당 전원회의 사진(오른쪽)에선 셔츠 목 부분에 손가락이 들어갈 공간이 보일 정도로 살이 더 빠졌다.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김정은은 지난해 연말까지만 해도 감소한 체중을 어느 정도 유지한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해 6월 조선중앙TV는 한 중년 남성의 “경애하는 총비서 동지께서 수척하신 모습을 보이실 때 우리 인민들은 가슴 아팠다”는 인터뷰를 실었다. 또 일본 도쿄신문은 지난해 북한 정권수립 73주년 행사 때 한눈에 봐도 날씬해진 김 위원장의 모습을 두고 사진 속 인물이 ‘가게무샤’(影武者· 대역)라는 근거 없는 주장을 내기도 했다.

북한 정권수립 74주년(9ㆍ9절)을 맞아 지난 8일 평양 만수대기슭에서 열린 경축행사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모습./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북한 정권수립 74주년(9ㆍ9절)을 맞아 지난 8일 평양 만수대기슭에서 열린 경축행사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모습./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그러나 최근 1년 동안 모습을 보면 김 위원장의 체중이 급격히 불었다. 이달 초 북한 정권수립 74주년 행사에서 김 위원장의 얼굴을 보면 턱살이 접히고 윤곽이 전반적으로 두루뭉술해졌다.

다만 김 위원장의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보인다. 국정원은 “현재 말투나 걸음걸이에서 건강 자체에 이상 징후는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고 보고했다.

김 위원장의 급격한 체중 증가는 극심한 ‘통치 스트레스’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북한은 코로나와 거듭된 자연재해로 내치와 외치 모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조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