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 北 경제개혁 진단 ]④ 공장·기업소 운영
 닉네임 : nkchosun  2002-07-26 15:16:54   조회: 2557   
북한이 이번에 취한 경제개혁 조치의 핵심중 하나는 개별 기업소의 자율성 제고라고 볼 수 있다.

자율성 제고를 통해 생산자를 우대하도록 함으로써 그동안 북한 경제의 근본적 문제였던 공급부족을 해결하겠다는 것이다.

자율성 제고는 책임성 제고를 촉진시켜 그동안 기업의 운영을 전적으로 국가에 의존해 온 북한의 공장ㆍ기업소들이 이제는 자재확보에서부터 판매를 통한 이윤창출까지 전 생산과정과 실적에 대해 책임을 져야만하게 됐다.

지난해 10월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은 경제관리 지침을 통해 '물자교류시장' 가동을 지시함으로써 기업들이 자체적으로 원자재와 생산수단을 판매ㆍ교환할 수 있도록 했다.

조선신보는 기업 운영관리방법의 개선과 관련, '독립채산제의 올바른 실시를 위해 부족되는 원료, 자재의 해결 등에서 아래 단위의 창발성을 보다 높이 발양시키는 방향에서 개선작업이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즉 공장ㆍ기업소들이 필요한 물자와 생산증대를 자체적으로 조달해 생산활동을 펼쳐 이윤을 만들어내고 확보한 이윤을 임금의 형태로 근로자들에게 돌려주라는 것이다.

따라서 그동안 중앙정부가 생산계획을 세워 공장ㆍ기업소에 하달하고 계획에 맞춰 자재를 공급하던 경영 시스템은 조금씩 힘을 잃어갈 전망이다. 또 생산주체들이 직접 계획을 세우고 필요한 물자를 자체적으로 조달토록 함으로써 경영상태가 부실한 공장ㆍ기업소는 생산활동을 펼치기 어려운 환경이 만들어지게 됐다.

그러나 북한은 이같은 변화에 대해 '사회주이 경제는 생산수단의 전인민적 소유에 기초한 계획경제'라며 '일련의 개선작업들은 이 테두리 안에서 추진되고 있다'고 선을 긋고 있다.

결국 북한은 이번의 경제개혁 조치를 통해 생산수단의 소유구조에는 변화를 가하지 않으면서 경영활동과 생산수단의 확보 과정 등에 기업의 자율성을 불어넣고 임금의 차별적 지급을 통해 생산성을 제고하겠다는 복안인 것 같다.

중국에서도 80년대 초기 개혁과정에서 소유권은 국가에 있지만 경영권은 경제주체가 가지는 '소유권과 경영권의 분리 이론'을 내세워 생산력 증대를 이끌어 냈었다./연합
2002-07-26 15:16:54
203.xxx.xxx.24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
  中, 양빈 장관 이틀째 연금   nkchosun   -   2002-10-05   4019
3
  日언론 '中, 양빈 독주에 견제구'   nkchosun   -   2002-10-05   3723
2
  中, 쌓였던 대북불만 드러낸 것   nkchosun   -   2002-10-04   4790
1
  '中구속 피하려 특구장관 노려'   nkchosun   -   2002-10-04   4302
0
  전문가들 '양빈 구속땐 김정일 타격'   nkchosun   -   2002-10-04   4150
-1
  '양빈 연행 선양 北영사관에 통보안해'   nkchosun   -   2002-10-04   3490
-2
  '양빈 중국법 위반, 신의주와 별개'   nkchosun   -   2002-10-04   3532
-3
  신의주특구 차질...외교마찰 가능성   nkchosun   -   2002-10-04   4697
-4
  中 반관영언론, 양빈 `소환' 공식확인   nkchosun   -   2002-10-04   3447
-5
  북 전자공업성, 경제관리 개선으로 성과   nkchosun   -   2002-10-04   4146
-6
  중국 언론, 양빈 장관 연행 신속 보도   nkchosun   -   2002-10-04   3805
-7
  중국, 양빈 전격 연행 배경   nkchosun   -   2002-10-04   3929
-8
  단둥지역에 한국기업 전용공단 건립   nkchosun   -   2002-10-04   4233
-9
  신의주특구 양빈장관 연행 파장   nkchosun   -   2002-10-04   3925
-10
  양빈 연행..통일부 주시   nkchosun   -   2002-10-04   3583
-11
  양빈 외교관?..북중 갈등   nkchosun   -   2002-10-04   3873
-12
  양빈 지분변동 허위신고 조사착수   nkchosun   -   2002-10-04   3683
-13
  양빈연행..북중관계 이상기류   nkchosun   -   2002-10-04   4161
-14
  양빈 '나는 북한 외교관 신분'   nkchosun   -   2002-10-04   4173
-15
  中, 양빈 장관 전격 연행   nkchosun   -   2002-10-04   517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61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