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김정일 아리랑 관광객 유치 지시'
 닉네임 : nkchosun  2002-03-13 15:22:06   조회: 2350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을 비롯한 북측 지도부가 오는 4월말부터 평양에서 선보일 대규모 집단체조(매스게임) `아리랑' 공연과 관련, 대규모 관광객 유치를 지시한 것으로 보여 향후 북한 당국의 움직임이 주목된다.

정부의 한 관계자는 13일 '최근 북측과 접촉한 남측 민간 인사들의 전언에 따르면 `아리랑' 공연이 열리는 15만여명 수용 규모의 평양 5월1일경기장에 빈 자리를 (모두) 채우라는 북한 당지도부의 지시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북한은 특히 `아리랑' 공연의 해외 관람객 유치에 남한 관광객들의 대거 참여가 필수적이라는 방침 아래 책임있는 남북한 당국 차원의 회담을 통한 협의가 필요하다는 판단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관계자는 '남측 인사들은 대규모 남한 관광객의 수송, 체류 등을 위해서는 남북한 당국의 협의가 전제돼야 한다는 입장을 `아리랑' 관련 북측 관계자들에게 전달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북측이 아직 `아리랑' 공연과 관련한 남측을 포함한 해외 관광객 유치에 따른 종합적인 계획을 확정하지는 못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형기(金炯基) 통일부 차관은 '자동차나 비행기 등 수송수단과 항공로와 육로 등 왕래 경로, 그리고 신변보호 등의 여러 사안이 남북 당국간에 협의돼야 하지만 `아리랑' 공연과 관련해 북측 당국이 입장을 밝혀 온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말했다./연합
2002-03-13 15:22:06
203.xxx.xxx.24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
  '아리랑-월드컵 협력 고려안해'   nkchosun   -   2002-04-12   1903
3
  '아리랑' 관련 민간 방북 주목   nkchosun   -   2002-04-10   2084
2
  북, '아리랑 참관 위해 남한단체들 노력중'   nkchosun   -   2002-04-07   2058
1
  북 `아리랑' 오는 10일 최종완성   nkchosun   -   2002-04-03   2168
0
  '주민곤궁 뒷전 아리랑축전만 열올려'   nkchosun   -   2002-04-02   2560
-1
  북, '평양은 세계 축전도시' 선전   nkchosun   -   2002-04-02   2491
-2
  '아리랑'공연 앞두고 원산시도 정비   nkchosun   -   2002-04-02   2150
-3
  아리랑축전 준비중인 北 여자요리사   nkchosun   -   2002-04-02   2548
-4
  북, 최고인민회의 궐석대의원 보선   nkchosun   -   2002-04-02   3157
-5
  북, `아리랑' 앞두고 미술작품 창작   nkchosun   -   2002-04-01   2319
-6
  北, 蒙에 아리랑 관람객 모집 요청   nkchosun   -   2002-04-01   2186
-7
  북한이 내놓은 `아리랑' 관광 코스   nkchosun   -   2002-04-01   2364
-8
  '아리랑 참관 희망자 파악해야'   nkchosun   -   2002-04-01   2320
-9
  '아리랑' 민간 실무접촉 10일 이후로 연기   nkchosun   -   2002-03-31   2371
-10
  北`아리랑' 9개국에서 관광객 모집   nkchosun   -   2002-03-31   2298
-11
  北 `아리랑' 종합연습 사진 첫 공개   nkchosun   -   2002-03-31   4011
-12
  '北,`아리랑' 관광비용 국가별 차이'   nkchosun   -   2002-03-31   2068
-13
  APTN `아리랑' 방영권 논의차 방북   nkchosun   -   2002-03-29   2062
-14
  통일단체, 아리랑 관람단 모집 총력   nkchosun   -   2002-03-29   1983
-15
  연변 여행사들 '아리랑'관광 공동판촉   nkchosun   -   2002-03-29   206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61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