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23.03.27
 닉네임 : nk조선  2023-03-27 15:09:40   조회: 609   
1. 조중친선은 사회주의 위업의 한길에서 영구 불멸할 것

□ 조중친선은 사회주의 위업의 한길에서 영구 불멸할 것(3.25, 노동)
o “조중 두 당, 두 나라는 앞으로도 친선과 단결의 힘으로 적대세력들의 고립압살 책동을 짓 부시고 사회주의 위업을 계속 힘 있게 추동해 나갈 것,불패의 조중친선은 사회주의 위업의 한길에서 영구 불멸할 것임.”

2. 2023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올림픽위원회 총회 진행

□ 2023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올림픽위원회 총회 진행(3.25, 노동‧중통‧조중TV)
o “△2022년 올림픽위원회 사업정형 총화 △2023년 올림픽위원회 사업방향 토의”
- “국제경기들에서 메달 획득 수를 지속적으로 늘여나가기 위한 사업에 계속 박차를 가하는 것과, 반도핑 사업을 개선하기 위한 일련의 문제들을 논의“

3. 김정은위원장, 군사부분 현지지도 선전, 충성심 독려

□ 김정은위원장, 군사부분 현지지도 선전, 충성심 독려(3.25, 노동1면)
o “총비서동지께서 얼마 전 세계최강의 절대병기인 공화국의 대륙간탄도미싸일《화성포-17》형 발사훈련을 지도, 핵 반격 가상종합 전술훈련을 지도... 온 나라가 승리의 신심과 원쑤 격멸의 의지를 백배하고 있음.”
* 「위대한 어버이의 하루」제하의 기사(3.25, 노동)에서는 “오늘을 다음날 5시까지 보고 사업을 한다”고 소개하며 칭송

4. 총비서동지께서 이어가시는 화선천리 행보는 온 나라 인민의 격정

□ 총비서동지께서 이어가시는 화선천리 행보는 온 나라 인민의 격정(3.27, 노동1면)
o “나라와 민족의 위대성은 결코 령토의 크기나 인구수가 아니라 령도자의 위대성에 달려 있다는 국가존립과 번영의 엄숙한 철리, 주체의 강국에 대한 인민의 긍지와 자부는 곧 천하제일 위인이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를 높이 모신 영광과 행복임.”
2023-03-27 15:09:40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830
  2023.08.01   nk조선   -   2023-08-01   186
3829
  2023.07.31   nk조선   -   2023-07-31   184
3828
  2023.07.28   nk조선   -   2023-07-28   241
3827
  2023.07.27   nk조선   -   2023-07-27   260
3826
  2023.07.26   nk조선   -   2023-07-27   265
3825
  2023.07.25   nk조선   -   2023-07-25   241
3824
  2023.07.24   nk조선   -   2023-07-24   212
3823
  2023.07.21   nk조선   -   2023-07-21   180
3822
  2023.07.20   nk조선   -   2023-07-20   216
3821
  2023.07.19   nk조선   -   2023-07-19   226
3820
  2023.07.18   nk조선   -   2023-07-18   196
3819
  2023.07.17   nk조선   -   2023-07-17   207
3818
  2023.07.14   nk조선   -   2023-07-17   213
3817
  2023.07.13   nk조선   -   2023-07-13   249
3816
  2023.07.12   nk조선   -   2023-07-12   261
3815
  2023.07.11   nk조선   -   2023-07-11   298
3814
  2023.07.10   nk조선   -   2023-07-10   249
3813
  2023.07.07   nk조선   -   2023-07-07   268
3812
  2023.07.06   nk조선   -   2023-07-06   244
3811
  2023.07.05   nk조선   -   2023-07-05   26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