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22.12.09
 닉네임 : nk조선  2022-12-12 09:22:34   조회: 1998   
1. 소비품 질제고에 계속 힘쓸 것을 강조

□ 소비품 질제고에 계속 힘쓸 것을 강조(12.9, 노동)
o “경공업 부문에서 첫째의 투쟁과업은 소비품의 질제고임.”, “올해에 여성옷전시회, 가을철전국신발전시회 등을 개최한 것은 큰 의의임.”, “생산공정의 현대화 및 과학연구단위와 협업으로 기술적 문제들을 적극 해결해 나가야 함.”

2. 해안 지대에서 방역사업의 완벽성 보장

□ 해안 지대에서 방역사업의 완벽성 보장(12.9, 중통)
o “배들의 바다출입질서를 지키고 방역규정을 준수를 강조”, “바다기슭의 이상한 물체들과 야생조류 이동 등에 대한 신고, 통보체계를 철처히 세우고 있음.”, “고기배들의 갑판과 선실, 어구 등에 소독을 정상적 진행“

3. 외무성, 캐나다의 인도태평양전략 등 비난

□ 외무성, 캐나다의 인도태평양전략 등 비난(12.8, 외무성 홈페이지)
o “대미 추종의 모범국가인 캐나다의 ‘인디아태평양전략’은 대중국견제를 목표로 하고 있는 미국의 인디아태평양전략을 그대로 본딴 것”
- “조선반도 주변에서의 해상환적활동 단속한다는 구실로 네온작전을 감행하는 것은 아시아태평양지역의 정세를 더욱 격화시키는 위험천만한 행위임.”

4. 수령을 중심으로 인민들의 일심단결 강조

□ 수령을 중심으로 인민들의 일심단결 강조(12.9, 노동 1면)
o “수령을 충성과 의리를 다해 받들어 모시는 충의심은 최악의 국난을 뚫고나가는 조선의 특유의 불가항력임.”, “2022년은 총비서의 영도따라 나아갈 때 휘황찬 미래가 앞당겨진다는 신념이 더욱 공고화된 한 해임.”

5. 신 남포역사 준공식 진행

□ 신 남포역사 준공식 진행(12.9, 노동·중통)
o △12.8 준공식 △남포시당위원회 위원장 송승철, 비서 서주일, 남포시와 남포철도분국 일군들, 근로자, 건설자 참가 △준공사 평양철도국 국장 류원성
2022-12-12 09:22:34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204
  2023.02.22   nk조선   -   2023-02-22   84
4203
  2023.02.21   nk조선   -   2023-02-21   65
4202
  2023.02.20   nk조선   -   2023-02-20   68
4201
  2023.02.17   nk조선   -   2023-02-17   67
4200
  2023.02.16   NK조선   -   2023-02-16   87
4199
  2023.02.15   nk조선   -   2023-02-15   91
4198
  2023.02.14   nk조선   -   2023-02-14   92
4197
  2023.02.13   nk조선   -   2023-02-13   88
4196
  2023.02.10   nk조선   -   2023-02-13   103
4195
  2023.02.08   nk조선   -   2023-02-08   98
4194
  2023.02.07   nk조선   -   2023-02-07   95
4193
  2023.02.06   nk조선   -   2023-02-06   82
4192
  2023.02.03   nk조선   -   2023-02-03   128
4191
  2023.02.02   nk조선   -   2023-02-02   72
4190
  2023.02.01   nk조선   -   2023-02-01   145
4189
  2023.01.31   nk조선   -   2023-01-31   160
4188
  2023.01.30   nk조선   -   2023-01-30   103
4187
  2023.01.27   nk조선   -   2023-01-27   114
4186
  2023.01.26   nk조선   -   2023-01-26   141
4185
  2023.01.25   nk조선   -   2023-01-26   12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