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22.9.13
 닉네임 : nk조선  2022-09-27 09:27:00   조회: 803   
1. 최고인민회의 2일차, 김정은 ‘핵포기 불가’ 시정연설 및 핵무력 법제화

□ 최고인민회의 2일차, 김정은 ‘핵포기 불가’ 시정연설 및 핵무력 법제화(9.8, 만수대의사당)
* 김정은 위원장 시정연설→의정③ 토론·채택(법령 《공화국 핵무력정책에 대하여》(박정천 보고, 리병철 비서·김덕훈 총리·정경택 총정치국장·문철 청년동맹위원장 토론)→의정④(리선권↔김영철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교체 및 부문위원회 성원 소환·보선)→최룡해 상임위원장 폐회사
o “미국의 목적은 우리의 핵을 제거해버리자는데도 있지만 ... 자위권행사력까지 포기 또는 렬세하게 만들어 우리 정권을 붕괴시켜버리자는것임.”
o “우리의 핵을 놓고 더는 흥정할 수 없게 불퇴의 선을 그어놓은 여기에 핵무력정책 법화의 중대한 의의가 있음. 핵보유국으로서의 우리 국가의 지위가 불가역적인것이 되었음.”
o “절대로 먼저 핵포기란, 비핵화란 없으며 그를 위한 그 어떤 협상도, 그 공정에서 서로 맞바꿀 흥정물도 없음.”
o “가장 중요하게는 우리 핵무력의 전투적신뢰성과 작전운용의 효과성을 높일수 있게 전술핵운용공간을 부단히 확장하고 적용수단의 다양화를 더 높은 단계에서 실현하여 핵전투태세를 백방으로 강화해나가야 함.”

2. 74주년 정권수립일(’48.9.9) 관련 주요 동향

□ 74주년 정권수립일(’48.9.9) 관련 주요 동향(9.9~13, 노동·중통·연합뉴스)
o (주요행사) △前日 경축행사*(9.8, 김정은 및 黨·政·軍 간부,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참석, 김영남·황병서 등 원로 초청) △대형 본행사(9.9, 경축 대공연·경축연회·청년학생 야회 및 축포발사·대형 요술 및 교예 공연, 김정은 경축행사(9.9) 참가 방역 부문 공로자 기념사진 촬영) 등
* 김정은 △로력혁신자·공로자 격려 만찬·기념사진 촬영 △경축행사 출연진 기념사진 촬영(무대)
o (친선외교) △中·러시아·쿠바·베트남·라오스·베네수엘라·벨라루스·몽골·스웨덴·팔레스타인·인니·인도 등 정상 축전 및 꽃바구니 전달(9.1~9) △駐中 北 대사관 ‘조중우의’ 리셉션 개최(9.7, 中 베이징 조선만수대창작사 미술관) 보도(9.9, 中 봉황망)
- “중국은 조선과 전략적인 의사소통을 유지하고 조율과 협조를 강화하며 중조친선을 공동으로 휼륭히 수호 ... 두 나라와 인민에게 보다 훌륭한 복리를 마련해 주고 지역과 세계의 평화와 안정 발전번영에 기여할 용의가 있음.”
- “우리들의 공동 노력으로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 전반에서의 안전과 안정을 강화하기 위하여 건설적인 쌍무관계를 모든 분야에 걸쳐 더욱 발전시켜 나가게 되리라 확신함.”

3. 74주년 정권수립일(’48.9.9) 관련 주요 동향

□ 74주년 정권수립일(’48.9.9) 관련 주요 동향(9.9~13, 노동·중통·연합뉴스)
o (주요행사) △前日 경축행사*(9.8, 김정은 및 黨·政·軍 간부,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참석, 김영남·황병서 등 원로 초청) △대형 본행사(9.9, 경축 대공연·경축연회·청년학생 야회 및 축포발사·대형 요술 및 교예 공연, 김정은 경축행사(9.9) 참가 방역 부문 공로자 기념사진 촬영) 등
* 김정은 △로력혁신자·공로자 격려 만찬·기념사진 촬영 △경축행사 출연진 기념사진 촬영(무대)
o (친선외교) △中·러시아·쿠바·베트남·라오스·베네수엘라·벨라루스·몽골·스웨덴·팔레스타인·인니·인도 등 정상 축전 및 꽃바구니 전달(9.1~9) △駐中 北 대사관 ‘조중우의’ 리셉션 개최(9.7, 中 베이징 조선만수대창작사 미술관) 보도(9.9, 中 봉황망)
- “중국은 조선과 전략적인 의사소통을 유지하고 조율과 협조를 강화하며 중조친선을 공동으로 휼륭히 수호 ... 두 나라와 인민에게 보다 훌륭한 복리를 마련해 주고 지역과 세계의 평화와 안정 발전번영에 기여할 용의가 있음.”
- “우리들의 공동 노력으로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 전반에서의 안전과 안정을 강화하기 위하여 건설적인 쌍무관계를 모든 분야에 걸쳐 더욱 발전시켜 나가게 되리라 확신함.”
2022-09-27 09:27:00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870
  2022.11.25   nk조선   -   2022-11-25   312
3869
  2022.11.24   nk조선   -   2022-11-25   311
3868
  2022.11.23   nk조선   -   2022-11-25   312
3867
  2022.11.22   nk조선   -   2022-11-25   312
3866
  2022.11.21   nk조선   -   2022-11-25   312
3865
  2022.11.18   nk조선   -   2022-11-18   1010
3864
  2022.11.17   nk조선   -   2022-11-18   1010
3863
  2022.11.16   nk조선   -   2022-11-18   1004
3862
  2022.11.15   nk조선   -   2022-11-18   1003
3861
  2022.11.14   nk조선   -   2022-11-18   1002
3860
  2022.11.11   nk조선   -   2022-11-11   1712
3859
  2022.11.10   nk조선   -   2022-11-11   1713
3858
  2022.11.9   nk조선   -   2022-11-11   1706
3857
  2022.11.8   nk조선   -   2022-11-11   1707
3856
  2022.11.7   nk조선   -   2022-11-07   2050
3855
  2022.11.4   nk조선   -   2022-11-07   2046
3854
  2022.11.3   nk조선   -   2022-11-07   2040
3853
  2022.11.2   nk조선   -   2022-11-07   2037
3852
  2022.11.1   nk조선   -   2022-11-07   2038
3851
  2022.10.31   nk조선   -   2022-11-07   202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