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19.11.23
 닉네임 : nk조선  2019-11-28 17:29:17   조회: 122   
1. 北 외무성 대표단(단장: 리길성 외무성 부상), 말레이시아·캄보디아·라오스 방문하고 11.23 귀환

o 北 외무성 대표단(단장: 리길성 외무성 부상), 말레이시아·캄보디아·라오스를 방문하고 11월 23일 귀환(11.23, 중앙통신·중앙방송)

2.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 11.22 러시아 ‘이고리 모르굴로프’ 외무성 부상과 담화

o 최선희(외무성 제1부상), 11월 22일 러시아 ‘이고리 모르굴로프’ 외무성 부상을 만나 담화(11.23, 중앙통신)
- 조선반도 및 지역 정세와 관련한 의견 교환 및 세계 평화와 안정을 보장하는 데서 쌍방이 전략적 의사소통과 협조를 강화해 나갈 데 대하여 언급.

3. 평양방송, 한미군사위원회(MCM)ㆍ한미안보협의회(SCM) 등 비난

o ‘제44차 한미 군사위원회(11.14, 서울 합참 청사)·제51차 한미 안보협의회(11.15, 서울 국방부)·한미일 국방장관 회담(11.17, 태국 방콕)’을 언급, “여기에서 남조선 당국 것들은 북 핵·미사일 위협에 대비한 확장 억제력 제공과 연합방위태세 유지 등에 대해서 모의했다”며 “남조선 당국의 쓸개 빠진 외세 공조 책동으로 해서 북남 관계가 교착 상태에 처해 있는 것은 물론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 지역의 평화와 안정이 엄중히 위협당하고 있다”고 비난(11.23, 평양방송, 군사적 압살을 노린 불순한 모의판)
2019-11-28 17:29:17
203.xxx.xxx.22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484
  2019.12.31   nk조선   -   2020-01-09   109
3483
  2019.12.30   nk조선   -   2020-01-09   107
3482
  2019.12.29   nk조선   -   2020-01-09   101
3481
  2019.12.28   nk조선   -   2020-01-09   116
3480
  2019.12.27   NK조선   -   2020-01-02   124
3479
  2019.12.26   NK조선   -   2020-01-02   130
3478
  2019.12.25   NK조선   -   2020-01-02   133
3477
  2019.12.24   NK조선   -   2020-01-02   131
3476
  2019.12.23   NK조선   -   2020-01-02   105
3475
  2019.12.22   NK조선   -   2020-01-02   114
3474
  2019.12.21   NK조선   -   2020-01-02   119
3473
  2019.12.20   NK조선   -   2020-01-02   121
3472
  2019.12.19   NK조선   -   2020-01-02   92
3471
  2019.12.18   NK조선   -   2020-01-02   111
3470
  2019.12.17   nk조선   -   2019-12-19   149
3469
  2019.12.16   nk조선   -   2019-12-19   154
3468
  2019.12.15   nk조선   -   2019-12-19   163
3467
  2019.12.14   nk조선   -   2019-12-19   153
3466
  2019.12.13   nk조선   -   2019-12-19   153
3465
  2019.12.12   nk조선   -   2019-12-19   15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