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19.05.24
 닉네임 : nk조선  2019-05-30 13:32:36   조회: 128   
1. 北 외무성 대변인 중통 기자 문답, 미국의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결렬 원인, 北에 전가’ 관련 對美 비난

o 北 외무성 대변인, 미국의 ‘하노이북미정상회담 결렬 원인, 北에 전가’ 관련 5월 24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 문답에서 “우리가 이미 천명한바와 같이 하노이조미수뇌회담이 꼬인 근본 원인은 미국이 전혀 실현 불가능한 방법을 고집하면서 일방적이고 비선의적인 태도를 취한데 있다”며 “다시 한 번 명백히 밝히지만 미국은 지금의 궁리로는 우리를 까딱도 움직이지 못하며 우리에 대한 미국의 불신과 적대행위가 가증될수록 그에 화답하는 우리의 행동도 따라서게 될 것”이라고 표명(5.24, 중앙통신)
- 우리는 조미 적대관계 해소의 기본 열쇠인 신뢰 구축을 위하여 핵시험과 대륙간 탄도 로케트 시험발사 중지를 비롯한 전략적 결단을 요구하는 중대하고 의미 있는 조치들을 취하였고 미군유골송환문제도 실현시키는 대범한 조치도 취하였으나, 미국은 우리의 선의적인 조치에 상응한 조치로 화답해 나오지 않고 우리에 대한 일방적인 무장해제만을 고집하면서 회담을 인위적인 결렬에로 몰아갔음.
- 미국이 지금의 계산법을 접고 새로운 계산법을 가지고 나오지 않는 이상 조미 대화는 언제 가도 재개될 수 없고 핵문제 해결 전망도 그만큼 요원해질 것이며, 미국은 현실을 바로 보고 대화하는 법, 협상하는 법을 새로 배우는 것이 좋을 것임.

2. 北, 양덕 온천 관광지구 건설 추진 성과 보고

o 양덕온천관광지구건설 힘 있게 추진(5.24, 중앙통신)
- △관광지구건설장에서 70여 일 동안 8만 8,000여 m3의 골조축조공사 진행 △온천관광지구로 가는 새 도로와 철길 건설도 적극 추진 등

3. 北, 라선학생소년궁전 준공식 진행

o 라선학생소년궁전, 5월 24일 준공식 진행(5.24, 중앙통신·중앙방송)
- 라선시의 중심부에 일떠선 궁전에는 다기능화된 소조실들과 수백석의 관람석을 가진 극장·체육관 등이 꾸려져 있음.

4. 北 김혁 선수, ‘2019년 국제체조연맹 세계도전컵 기계체조 경기대회’에서 금메달 쟁취

o 北 김혁 선수, ‘2019년 국제체조연맹 세계도전컵기계체조경기대회(기계체조 남자 기재별 결승경기 조마운동)’에서 금메달 쟁취(5.24, 중앙통신·중앙방송·평양방송)
- 19일부터 21일까지 중국에서 진행된 이번 경기대회에는 北을 비롯한 11개 나라와 지역의 남녀 선수 40여명이 참가, 한편 리영민 선수는 남자 기재별 결승경기 평행봉운동에서 동메달을 받았으며, 北 선수들은 24일 귀국하였음.
2019-05-30 13:32:36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084
  2019.06.29   nk조선   -   2019-07-02   119
3083
  2019.06.28   nk조선   -   2019-07-02   118
3082
  2019.06.27   nk조선   -   2019-07-02   105
3081
  2019.06.26   nk조선   -   2019-07-02   98
3080
  2019.06.24   nk조선   -   2019-06-25   136
3079
  2019.06.23   nk조선   -   2019-06-25   119
3078
  2019.06.22   nk조선   -   2019-06-25   100
3077
  2019.06.21   nk조선   -   2019-06-25   108
3076
  2019.06.19   nk조선   -   2019-06-25   110
3075
  2019.06.18   nk조선   -   2019-06-25   115
3074
  2019.06.17   nk조선   -   2019-06-25   109
3073
  2019.06.16   nk조선   -   2019-06-25   90
3072
  2019.06.15   nk조선   -   2019-06-25   92
3071
  2019.06.14   nk조선   -   2019-06-17   116
3070
  2019.06.13   nk조선   -   2019-06-17   110
3069
  2019.06.12   nk조선   -   2019-06-17   126
3068
  2019.06.11   nk조선   -   2019-06-17   110
3067
  2019.06.10   nk조선   -   2019-06-17   113
3066
  2019.06.09   nk조선   -   2019-06-17   115
3065
  2019.06.08   nk조선   -   2019-06-17   56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