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19.01.06
 닉네임 : nk조선  2019-01-09 11:47:28   조회: 182   
1. 北, 日 정부의 ‘국제포경위원회(IWC) 탈퇴’ 및 올해 7월부터 ‘상업용 고래잡이 재개 입장 표명’과 관련 對日 비난

o 日 정부의 ‘국제포경위원회(IWC) 탈퇴’ 및 올해 7월부터 ‘상업용 고래잡이 재개 입장 표명’과 관련, “일본 정부의 국제포경위원회에서의 탈퇴 선포는 사전에 면밀히 타산된 것으로서 국제사회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고래사냥을 더 노골적으로 하겠다는 속내를 드러낸 것”이라며 “제 잇속을 채우기 위해서라면 인류 공동의 재부인 고래 자원을 말리는 것도, 지구의 생태환경을 파괴하는 짓도 서슴지 않는 파렴치한 ‘고래사냥꾼’은 세상 사람들의 저주와 비난을 면치 못할 것”이라고 비난(1.6, 노동신문, 만천하에 드러난 ‘고래사냥꾼’의 속심)
- 일본은 대대적인 고래사냥에 매달리는 한편 국제무대에서 저들의 고래잡이를 합법화하기 위한 제도적 장치를 완비하기 위해 책동해왔으며, 2017년 일본은 ‘과학연구용’ 고래잡이를 ‘국가의 책무’로 규정한다는 법을 채택하였음.
2019-01-09 11:47:28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064
  2019.09.24   nk조선   -   2019-09-30   187
3063
  2019.09.23   nk조선   -   2019-09-30   633
3062
  2019.09.22   nk조선   -   2019-09-30   634
3061
  2019.09.21   nk조선   -   2019-09-30   201
3060
  2019.09.20   nk조선   -   2019-09-30   182
3059
  2019.09.19   nk조선   -   2019-09-30   154
3058
  2019.09.18   nk조선   -   2019-09-30   158
3057
  2019.09.17   nk조선   -   2019-09-20   192
3056
  2019.09.16   nk조선   -   2019-09-20   177
3055
  2019.09.15   nk조선   -   2019-09-20   153
3054
  2019.09.14   nk조선   -   2019-09-20   626
3053
  2019.09.13   nk조선   -   2019-09-20   163
3052
  2019.09.12   nk조선   -   2019-09-20   624
3051
  2019.09.11   nk조선   -   2019-09-20   165
3050
  2019.09.10   nk조선   -   2019-09-11   190
3049
  2019.09.09   nk조선   -   2019-09-11   185
3048
  2019.09.08   nk조선   -   2019-09-11   193
3047
  2019.09.07   nk조선   -   2019-09-11   174
3046
  2019.09.06   nk조선   -   2019-09-11   184
3045
  2019.09.05   nk조선   -   2019-09-09   18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