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18.12.22
 닉네임 : nk조선  2019-01-09 11:09:37   조회: 110   
1. 北, 日 방위장비청의 ‘美-日 공동개발 신형 요격 미사일 발사 실험 성공 발표(12.11)’ 관련 對日 비난

o 日 방위장비청의 ‘美-日 공동개발 신형 요격 미사일(SM3블록2A) 발사 실험 성공 발표(12.11)’와 관련, “화약내를 풍기며 호전적 분위기를 고취하는 일본의 행위는 명백히 조선반도와 지역에 깃든 평화 분위기를 깨버리고 정세를 격화시켜보려는 엄중한 도전 행위”라고 비난(12.22, 중앙통신, 대세에 역행할수록 버림만 받을 것이다)
- 이에 앞서 일본 방위성은 지상 배비형 요격미사일 체계 ‘이지스 어셔’의 배비후보지인 육상자위대 무쯔미 연습장과 아라야 연습장에서 지반조사를 위한 시추작업을 동시에 벌여놓고 언론에 공개하였음.
- 평화의 훈풍 속에서 누구보다 덕을 많이 보는 일본이 있지도 않는 ‘북조선 위협’에 대해 떠들며 분분한 군사적 움직임을 드러내고 있는 것은 참으로 괴이한 일이 아닐 수 없으며, 일본 반동들의 무력증강 책동은 조선반도의 정세 긴장을 더욱 격화시켜 제 이속을 차리려는 교활한 계책의 발로임.
2019-01-09 11:09:37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004
  2019.02.12   nk조선   -   2019-02-22   93
3003
  2019.02.11   nk조선   -   2019-02-22   79
3002
  2019.02.10   nk조선   -   2019-02-22   101
3001
  2019.02.09   nk조선   -   2019-02-22   109
3000
  2019.02.08   nk조선   -   2019-02-22   97
2999
  2019.02.07   nk조선   -   2019-02-22   95
2998
  2019.02.06   nk조선   -   2019-02-22   92
2997
  2019.02.05   nk조선   -   2019-02-22   104
2996
  2019.02.03   nk조선   -   2019-02-22   87
2995
  2019.02.02   nk조선   -   2019-02-22   91
2994
  2019.02.01   nk조선   -   2019-02-22   90
2993
  2019.01.31   nk조선   -   2019-02-22   93
2992
  2019.01.30   nk조선   -   2019-02-22   80
2991
  2019.01.29   nk조선   -   2019-02-21   72
2990
  2019.01.28   nk조선   -   2019-01-30   119
2989
  2019.01.26   nk조선   -   2019-01-30   102
2988
  2019.01.25   nk조선   -   2019-01-30   108
2987
  2019.01.24   nk조선   -   2019-01-30   108
2986
  2019.01.23   nk조선   -   2019-01-30   102
2985
  2019.01.22   nk조선   -   2019-01-30   9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