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18.12.02
 닉네임 : nk조선  2018-12-19 16:55:03   조회: 106   
1. 北, ‘보안법 철폐는 시대의 요구’ 주장

o 남한의《보안법》은 ‘△전대미문의 파쇼악법, △정권안보 도구로 악용, △반통일적 악법’이라며 “《보안법》을 그대로 두고서는 거기에 발목이 묶여 북남관계 문제에서도 움직이기 힘들게 되어 있다”고 ‘《보안법》철폐 용단’ 촉구(12.2, 중앙통신·노동신문, 파쇼악법의 철폐는 시대의 요구)
- 동서고금에 그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극악한 인권탄압법, 반통일악법인《보안법》은 암흑시대의 녹슨 칼이며 역사의 폐기물임.
- 남조선에서 파쇼암흑시대 대결시대의 악법인《보안법》이 철폐되어야 민주주의와 인권이 보장될 수 있고 북남관계 개선의 넓은 길도 열리게 된다는 것은 역사와 현실이 가르쳐주는 교훈임.
2018-12-19 16:55:03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064
  2019.04.20   nk조선   -   2019-04-23   86
3063
  2019.04.19   nk조선   -   2019-04-23   78
3062
  2019.04.18   nk조선   -   2019-04-23   100
3061
  2019.04.17   nk조선   -   2019-04-23   88
3060
  2019.04.16   nk조선   -   2019-04-23   96
3059
  2019.04.15   nk조선   -   2019-04-23   72
3058
  2019.04.12   nk조선   -   2019-04-23   74
3057
  2019.04.11   nk조선   -   2019-04-23   70
3056
  2019.04.10   nk조선   -   2019-04-23   66
3055
  2019.04.09   nk조선   -   2019-04-23   64
3054
  2019.04.08   nk조선   -   2019-04-23   62
3053
  2019.04.07   nk조선   -   2019-04-23   64
3052
  2019.04.06   nk조선   -   2019-04-23   67
3051
  2019.04.04   nk조선   -   2019-04-23   67
3050
  2019.04.03   nk조선   -   2019-04-23   63
3049
  2019.04.02   nk조선   -   2019-04-23   68
3048
  2019.04.01   nk조선   -   2019-04-23   65
3047
  2019.03.31   nk조선   -   2019-04-02   87
3046
  2019.03.30   nk조선   -   2019-04-02   67
3045
  2019.03.29   nk조선   -   2019-04-02   7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