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2018.11.01
 닉네임 : nk조선  2018-11-13 09:21:01   조회: 90   
1. 北, 수백 개의 예비 채탄장 마련 보도

o 北, 수백 개의 예비 채탄장 마련(11.1, 중앙통신)
- 석탄공업 성적으로 수백 개의 예비 채탄장이 확보되어 인민경제 여러 부문에 석탄을 원만히 보장할 수 있는 담보가 마련

2. 北, 김정은 위원장,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 및 평남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장 공개 활동

o 김정은 위원장, 원산-갈마 해안관광지구 건설장 재방문(11.1, 중앙통신·중앙방송)
- 최룡해, 조용원, 김용수, 김창선, 마원춘 동행
- 최근에도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 거리 형성안을 놓고 많이 연구하였는데 아직도 거리형성 전반이 예술적으로 완벽하게 세련되지 못하고 건물들이 독립적 조형예술성만 부여되었을 뿐 건물들 사이의 예술적 호환성, 연결성이 원활하지 못하며 건물 높낮이 배합이 조화롭지 못하다고 지적
- 지난 8월 강조하였듯 30층 이상의 여관, 호텔들을 추가 배치할 것을 예견해야 하며 관광지구 당 및 근로단체위원회, 경영위원회, 안전보위기관, 사법 검찰기관을 비롯한 사무 청사도 거리형성에 인입될 수 있게 해안지대에 접근 배치하여 고층종합청사 형식으로 건설하라고 지시
- 또한 해안관광지구 거리 안에 전자오락관, 종합경기장, 영화관들 추가 배치하여 해안선과 비행장 사이의 공지에 큰 규모의 물놀이공원과 유희장도 배치하는 것을 계획할 데 대한 구체적 방향을 제시하고 해안관광지구 안에 종합주차장도 크게 건설하며 갈마역을 개건하고 원산-갈마 해안관광지구 대중교통수단을 해결하기 위한 문제도 깊이 연구할 데 대한 과업 제시
- 다음해 10월 10일을 맞으며 보란 듯이 일떠설 것이라는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그날을 하루빨리 앞당기기 위해 과감히 돌진해 나가자고 언급
* 김정은 위원장, 평남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장 방문(11.1, 중앙통신·중앙방송)
- 최룡해, 조용원, 박창호, 김용수, 강일경, 김창선, 마원춘 동행
- 여러 가지 배치방안들을 요해하고 건설 총계획 수정방향에 대한 구체적인 가르침을 주고 국무위원회 설계국에서 제출한 온천관광지구 건설을 위한 제안서대로 하면 당의 의도에 맞게 세계적 수준으로 개발할 수 없다며 오랜 시간에 걸쳐 설계 작성에서 나서는 문제들에 대한 지적
- 다음해 10월 10일까지 최상급으로 완공하여야 한다면서 연말까지 기초공사를 끝내고 선행공사들을 추진할 데 대한 구체적 과업 제시
2018-11-13 09:21:01
203.xxx.xxx.18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064
  2019.03.03   nk조선   -   2019-03-18   62
3063
  2019.03.02   nk조선   -   2019-03-18   64
3062
  2019.03.01   nk조선   -   2019-03-18   65
3061
  2019.02.28   nk조선   -   2019-03-18   65
3060
  2019.02.27   nk조선   -   2019-03-18   73
3059
  2019.02.26   nk조선   -   2019-03-18   63
3058
  2019.02.25   nk조선   -   2019-03-18   61
3057
  2019.02.24   nk조선   -   2019-03-18   58
3056
  2019.02.23   nk조선   -   2019-03-18   65
3055
  2019.02.22   nk조선   -   2019-03-18   59
3054
  2019.02.21   nk조선   -   2019-02-22   82
3053
  2019.02.20   nk조선   -   2019-02-22   90
3052
  2019.02.19   nk조선   -   2019-02-22   79
3051
  2019.02.18   nk조선   -   2019-02-22   86
3050
  2019.02.17   nk조선   -   2019-02-22   83
3049
  2019.02.16   nk조선   -   2019-02-22   69
3048
  2019.02.14   nk조선   -   2019-02-22   77
3047
  2019.02.13   nk조선   -   2019-02-22   81
3046
  2019.02.12   nk조선   -   2019-02-22   78
3045
  2019.02.11   nk조선   -   2019-02-22   6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