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국제사회 대북 지원 내역
 닉네임 : nkchosun  2004-04-28 07:37:40   조회: 3063   
룡천역 사고 피해자를 위한 국제적 지원을 총괄하고 있는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OCHA)은 27일 발표한 상황평가 보고서에서 의약품과 식량, 건자재와 가재도구가 현지에서 긴급히 필요한 품목이라고 말했다.

OCHA는 이 보고서에서 룡천 당국에서 이들 품목을 무엇보다 필요로 하고 있다면서 여러 국제기구들도 별도로 분주한 평가작업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OCHA에 따르면 세계보건기구(WHO)는 신의주 병원에서 구체적인 수요 품목을,국제적십자사연맹(IFRC)은 식수와 위생부문의 요구 사항을 평가해 28일중에 그 결과를 국제사회에 밝힐 예정이다.

OCHA는 여러 국제기구와 비정부기구(NGO), 각국 정부에서 지원이 답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음은 OCHA가 종합한 대북 원조의 내역.


▲국제기구
1. 세계식량계획(WFP)= 1천800 가구에 식량 지원, 향후 30일간 1천t 지원 계획
2. 세계보건기구(WHO)= 2대의 응급 키트와 15개의 병원진료 키트
3. 유엔아동기금(UNICEF)= 항생제, 수액, 주사기 공급. 현금 10만달러 지원
4. 국제적십자사연맹(IFRC)= 모포와 조리기구, 식수 컨테이너, 정수용 알약, 텐트 제공. 국제사회에 121만 달러의 긴급 지원 요청
▲비정부기구
1. 어드벤티스트(ADRA)= 10t 분량의 의료 자재 수송
2. 카리타스= 16박스 분량의 의약품 공급
3. 컨선 월드와이드= 5만 유로의 구호금 약속
4. 아그로액션= 쌀 230t, 콩 95t, 식용유 55t
5. 프르미에 위르장스= 900개의 수액 세트

▲정부
1. 중국= 56.2t(120만달러)분의 식량과 텐트, 모포 직접 전달
2. 한국= 한적과 WHO를 통해 100만달러분의 구호품.의료품 공급
3. 일본= WHO를 통해 10만 달러분의 응급 키드 제공. 29일 순안 공항 도착 예정
4. 유럽연합= 덴마크 적십자사를 통해 20만 유로 상당의 각종 구호품 제공
4. 독일=5만 유로의 지원 약속
5. 아일랜드= 20만 유로 상당의 원조 약속
6. 호주= IFRC에 25만 달러 지원 약속
7. 스위스= 10만 스위스 프랑 전달
8. 러시아= 화물기 1대분의 구호품 수송
/제네바=연합
2004-04-28 07:37:40
203.xxx.xxx.24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53
  "지진파 탐지지역은 삼수 아니다"   nkchosun   -   2004-09-17   2941
52
  北 '폭발'과 '발파' 사이…水電 건설   nkchosun   -   2004-09-17   2981
51
  北, 폭발현장 공개…발파 주장 되풀이   nkchosun   -   2004-09-17   3124
50
  "북, 양강도서 두차례 폭파 실시"   nkchosun   -   2004-09-17   3212
49
  여야, '양강도 폭발' 공방   nkchosun   -   2004-09-16   3009
48
  山하나 허물었다는데 지진파는 왜 감지 안되나   nkchosun   -   2004-09-16   3296
47
  鄭통일 "양강도 폭발 안보와 무관"   nkchosun   -   2004-09-16   3221
46
  외교단, 양강도 폭발현장 방문   nkchosun   -   2004-09-16   3430
45
  양강도 `폭발' 장소ㆍ시점ㆍ규모 주목   nkchosun   -   2004-09-16   3117
44
  韓國정부, 양강도 폭발로 망신살   nkchosun   -   2004-09-16   3292
43
  "화면상 변화…폭발 불분명"   nkchosun   -   2004-09-16   3639
42
  北, 양강도 삼수발전소 공사 TV보도   nkchosun   -   2004-09-15   2976
41
  8개국 대사 16일 양강도 방문   nkchosun   -   2004-09-15   2689
40
  양강도 폭발 외신들도 '뜬구름'만 좇아   nkchosun   -   2004-09-15   2819
39
  '양강도 폭발' 美도움 거의 못받아   nkchosun   -   2004-09-15   2927
38
  '검은구름' 北양강도 발파로 가닥   nkchosun   -   2004-09-15   2836
37
  외국대사 양강도 폭발현장 방문 지연   nkchosun   -   2004-09-15   2791
36
  "北위성사진에 댐흔적 없어"   nkchosun   -   2004-09-15   3400
35
  국정원 "양강도 폭발 아직 단서 없어"   nkchosun   -   2004-09-15   3038
34
  "양강도 폭발 해프닝 가능성"   nkchosun   -   2004-09-15   270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71 | 172 | 173 | 174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