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표
 룡천 피해자 화상치료 `시급'
 닉네임 : nkchosun  2004-04-27 11:12:14   조회: 3329   
북한 룡천 폭발참사로 어린이 화상환자들이 넘쳐나고 있지만, 신문이나 TV화면을 통해 이를 지켜본 국내 의료진들은 “화상치료의 기본조차 갖추지 못하고 있다”며 안타까워 하고 있다.

한강성심병원 화상센터 전 욱 교수는 “어제 사진을 보니까 화상환자들의 상처부위를 씻어내는 ‘드레싱’조차 전혀 안돼 있었다”면서 “화상치료를 위해서는 우선 검게 그을린 부위를 생리식염수로 깨끗이 닦아낸 뒤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피부 화상도 문제지만 더 큰 문제는 뜨거운 유독가스와 연기를 들이마심으로써 발생하는 ‘흡입화상’”이라며 “흡입화상을 그대로 방치할 경우 자칫 패혈증으로 악화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 같은 우려에도 불구하고 사고 현장 인근의 병원에서는 항생제조차 제대로 투여되지 않는 것으로 국내 의료진들은 보고 있다.

전 교수는 “현재까지 환자의 영양상태가 관리되지 않은 데다 항생제조차 제대로 투여되지 않았다면 이미 추가 감염환자가 발생했을 수 있다”면서 “하루 빨리 현장에 의료진과 약품이 공급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의료진들은 룡천 폭발사고 당시 유독가스가 포함된 매연을 흡입한 환자들에게 나타날 수 있는 미세 기관지 폐쇄, 기관지 확장증, 폐섬유화증, 기도 과민증 등의 증상을 유심히 관찰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매연 흡입 환자 치료를 위해서는 고압산소기로 환자에게 농도 100%의 산소를 투입하고 기관지 내시경 등을 사용해 기도 내 분비물과 조직파편 부스러기를 제거해야 한다.

또한 호흡부전 증상에는 인공호흡기 등을 사용하고 폐렴이 함께 발생했을 때는 적절한 항생제 사용이 필요하다는 게 전문 의료진의 설명이다.

여의도성모병원 호흡기내과 송정섭 교수는 “폭발사고 때 발생하는 일산화탄소(CO)와 시안화물 등의 유독가스는 조금만 마셔도 인체에 치명적”이라고 말했다. /연합
2004-04-27 11:12:14
203.xxx.xxx.242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53
  국제사회 대북 지원 내역   nkchosun   -   2004-04-28   2807
52
  외부지원 제안 北 대응방식 주목"   nkchosun   -   2004-04-28   2413
51
  WFP, 대북 식량지원 역량 약화   nkchosun   -   2004-04-28   2628
50
  "외부지원 제안 北 대응방식 주목"   nkchosun   -   2004-04-28   2711
49
  구호물자 28일 낮 인천 출항   nkchosun   -   2004-04-28   2510
48
  [단신] 러시아 구호물자 도착   nkchosun   -   2004-04-27   2418
47
  北중앙통신이 전한 용천 폭발 순간   nkchosun   -   2004-04-27   3733
46
  北, DJ 위로전문 보도   nkchosun   -   2004-04-27   2948
45
  북 "용천복구 3개월내 완료하겠다"   nkchosun   -   2004-04-27   3889
44
  中 "단둥에 후송된 북한 부상자 없어"   nkchosun   -   2004-04-27   2785
43
  北, 日 지원 의사에 사의 표명"   nkchosun   -   2004-04-27   3194
42
  김정일, 용천참사 후 공개활동 없어   nkchosun   -   2004-04-27   3177
41
  "평양시민들도 '큰 사고' 걱정"   nkchosun   -   2004-04-27   2860
40
  "南 용천지원, 남북에 `새 희망'"   nkchosun   -   2004-04-27   2853
39
  4대그룹, 용천지원에 75억원 기탁추진   nkchosun   -   2004-04-27   2746
38
  "北에 1000t 긴급 식량지원 필요"   nkchosun   -   2004-04-27   2620
37
  비닐로 바람막이…추위·굶주림에 떨어   nkchosun   -   2004-04-27   4002
36
  국제사회도 용천 구호 적극 동참   nkchosun   -   2004-04-27   2797
35
  복구장비·인력지원도 타진   nkchosun   -   2004-04-27   2708
34
  용천참사 현지 구호활동 상황   nkchosun   -   2004-04-27   282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71 | 172 | 173 | 174 
조선일보 동북아연구소  |  Tel : (02)724-6650,6523  |  E-mail : nkchosun@chosun.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NK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